검색어 입력폼

루드비히 반 베토벤

저작시기 2004.06 |등록일 2004.12.1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예술과 실재라는 부분에서 베토벤은 음악을 들으면서 흥분하는 상태는 마치 성적 오르가즘 상태와 가장 흡사하다고 말하고 있다. 즉 이 말에 의하면 오르가즘을 일으키는지의 여부에 따라서 예술 작품을 완전 또는 불완전 작품으로서 분류할 수 있다는 것이다. 자신의 음악을 평가하는 것만큼 어려운 것은 없다고 생각한다. 그가 생각는 완전 작품을 우리가 느낄 수 있다는 것에 잠깐이나마 행복함을 느꼈었다. 비록 그가 느끼는 작품에 대한 열정을 내가 직접 느낄 수가 없지만 내가 생각하는 그의 음악 작품의 완성 작품은 최고의 음악이라고 말하고 싶다.
베토벤에 특성과 여러 가지 베토벤에 관한 사람들의 시각 그에 관한 여러 가지 문헌들을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는데 읽으면 읽을수록 그가 너무 불쌍하다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었다. 수업시간에 베토벤을 모차르트와 비교하여 반항아, 노동자, 어두운 운율 로 표현했던 부분이 이해가 갔다. 그의 생활은 전반적으로 어두웠던 것 같다. 그가 행복한 시간을 가졌을 때에도 웃음 뒤에 숨겨진 그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었던 부분들이 많았기 때문이다.
또한 그가 작곡한 많은 음악들을 통해 그의 일생을 느낄 수가 있었다. 특히 피아노 교육에 관한 신동에 대한 동경을 가진 아버지의 강요는 그의 전반적인 음악 생활에 어두운 부분을 끼쳤을 것으로 생각이 들었다. 모든 일을 함에 있어서 시작이 반이라는 말이 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