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D

[중국사 주요인물] 등소평 연구

저작시기 2003.05 |등록일 2004.09.13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7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등소평의 일생은 현대중국의 역사와 궤를 같이 해왔다고 볼 수 있다. 1970년대 말 정권을 잡은 이래 중국식 사회주의로 오늘날 중국의 눈부신 경제성장을 가져오게 했으며, 중국 공산당에서의 활동부터 항일전쟁, 국공내전, 문화혁명 등 중국 근현대사의 격동기에는 항상 등소평이 있어 왔기에 그의 치열했던 삶이 곧 중국의 근현대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1920년 약관 16세에 공산당원이 된 등소평은 모택동과 함께 49년 중국에 공산정권을 수립한 주역이었다. 그후 실용주의 노선을 대표하는 정치가로 모택동의 이데올로기 우선주의와 대립했다. 이 때문에 등소평은 60년대 문화대혁명 과정에서 실각, 혹독한 시련을 겪었다.(중략)
중국에서도, 그 외의 국가에서도 1980년대 중국 지도자는 등소평이라는 점에 의문의 여지가 없었다. 그러나 이 위치는 공적인 지위가 아니었다. 그는 중앙위원회의 주석이나 총서기도, 정부의 장도 아니었다. 그리고 예전에 유소기가 차지하고 있던 국가주석의 자리를 차지한 것도 아니었다. 국가의 지도자라는 지위는 다름 아닌 그의 권위에 유래하는 것이었다. 그 권위는 그의 경력과 지도자로서의 자질에서 비롯된 것으로, 정책입안자, 국가의 대변인, 그리고 투사로서 지금까지 그가 쌓아 온 업적에 의한 것이었다.
지도자로서의 등소평의 스타일은 모택동과는 전혀 달랐다. 모택동은 동료들에게서 초연했던 것에 비해, 등소평은 동료들과의 접촉을 잊지 않았다. 모택동은 속마음을 드러내지 않는 반면, 등소평은 될 수 있는 한 자신의 의도를 확실히 했다. 또 모택동은 때때로 추상적이고 관념적으로 조종했지만, 등소평은 언제나 구체적이었으며 원리를 논할 때조차도 그랬다. 그러나 등소평의 지도자로서의 자질은 스타일의 문제를 훨씬 초월한 것에 있었다. 그는 비전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며, 행동력이 있는 사람이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