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B

[대중문화,국가권력,언론,] 언론과 국가권력과의 바람직한관계

등록일 2004.07.12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13페이지 | 가격 1,900원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전두환 정권과 언론
2. 노태우 정권과 언론
3. 김영삼 정권과 언론
4. 김대중 정권과 언론

Ⅲ. 결론

본문내용

Ⅰ. 서론

오늘날 한국 사회도 정보화가 진행되면서 언론의 중요성이 크게 부각되고 있다. 언론의 사전적 의미는 “말이나 글로서 자기의 사상을 발표하는 일”이다. 또한 언론의 본연의 의무는 진실을 밝히고 정의를 실천하는 것이다. 이러한 언론의 공익성은 정보의 홍수 속에서 사람들이 민주시민으로서 알아야 할 정보를 공정하게 잘 선택하여 제때에 정확하게 전달하고 민주적인 여론이 형성될 수 있는 공론의 장을 매개하는 것이다. 그러나 국가권력은 언론을 통제할 뿐만 아니라 때로는 언론의 협조를 주문하기도 한다. 또 권력의 일방적인 언론통제가 가능하더라도 여론관리의 효율성이 떨어진다면 그러한 통제는 무의미하다고 할 수 있다. 언론통제는 통제 그 자체를 위한 것이 아니라 효율적인 여론관리로 정책수행을 원할 하게 하기 위한 것이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국가권력은 언론에 대해서 무자비한 통제만을 가한 것이 아니라 언론을 정치권력의 하수인으로 만들기에 충분한 경제적 회유책까지도 마련해 놓았다. 이른바 권언유착이 바로 여기에서 출발한 것이다. 그렇다면 언론과 국가권력의 관계가 어떤 흐름으로 전개되어 왔으며 과연 바람직한 관계를 형성하고 있는가 알아보고자 한다.

Ⅱ. 본론
1. 전두환 정권과 언론
1) 전두환의 실권 장악
권력은 무력으로만 만들어지지 않는다. 더욱이 정통성이 없는 쿠테타 수괴인 전두환씨 의 권력획득은 전 사회적인 여론조작과 공포분위기 조성 없이는 불가능한 일이었다. 권 력 지향의 언론인들과 만나면서 ‘여론조작 기술’과 ‘권력의 단맛’ 이라는 교환조건이 맞 아 떨어진 것이다. 80년 초기 내부에서 제작거부 등의 일부 저항은 있었으나 언론 은 신군부에 협조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