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시] 기형도의 '입 속의 검은 잎' 남진우의 '타오르는 책' 비교

등록일 2004.06.21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기형도는 남진우와 함께 현대시의 그로테스크 리얼리즘의 대표시인이다. 여타의 시에서 보여줬던 이미지와는 다른 그로테스크함과 메마른 리얼리티의 구사는 기형도만의 독특함으로 주목받아왔다. 이러한 그의 시의 특징은 그의 성장과정과 시대적인 암울에 그 뿌리를 두고 있다. 그의 작품은 주로 유년기에 경험했던 일들에 대한 우울한 기억이나 회상, 그리고 현대의 도시인들의 생활을 독창적이면서도 강한 개성이 묻어 나오는 시어와 문체로 그려내고 있다. 그의 시에는 죽음과 절망, 불안과 허무 그리고 불행의 이미지가 환상적이고 일면 초현실적이며 공격적인 시인 특유의 개성적 문체와 결합하여 '그로테스크 리얼리즘'이라 평가받는 독특한 느낌의 시를 이루어 내고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