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문학이론] 한국 문학의 시간관

등록일 2004.06.11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600원

소개글

참고..되시길..

목차

1. 시간의 수수께끼
2. 무상과 길흉의 체계로서의 시간
3. 낮과 밤의 시간 현상학
4.객관적 시간과 주관적 시간
5. 순환의 시간과 직선의 시간
6. 해결의 시간과 현대의 시간의식

본문내용

1. 시간의 수수께끼

시간은 인간 존재와 자연 인식의 근본적인 개념이면서 참으로 불가사의한 대상이다. 성찬경의 시<시간음>은 시간의 수수께끼같은 불가사의함, 그리고 그 심연에 피할 수 없이 연계되어 있는 인간의 삶의 조건을 암시한 시간론적인 작품이다. 시간은 모든 것을 보존하고 생성과 창조와 도취의 경험을 주기도 하지만, 또 다른 한편으로는 모든 것을 파괴하고 공허와 소멸의 경험을 주기도 하는 것이다. 시간이란 과연 무엇인가? 시간은 끊임없이 해를 뜨게하고 또 지게 하면서 순환과 변화와 지속의 질서를 주재한다. 또 시산은 인간을 결속하기도 하고, 생활을 편성시키며 속에 가두어 지배하는 구속 원리가 될 뿐아니라, 때로는 이별, 망각, 허무의 근원이 되기도 한다. 그래서 이 불가사의한 시간은 종교, 철학, 역사를 만들어 내고 과학과 심리학 예술을 만들어 내며, 심지어는 동화의 세계까지도 만들어 내는 것이다.
그렇다면 이후에는 우리 한국 문학에서 나타나는 시간관에 대하여 살펴보기로 하자.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