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시인] 윤동주의 생애및 시세계

등록일 2004.06.09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생애

2. 시세계
-그리움과 실향의 비애
-저항의식
-부적절한 현실 인식 또는 비극적 세계관
-동심 지향과 휴머니즘
-천상에의 동경과 자연친화
-사랑의 변증법 또는 운명애
-미래 지향적 역사의식

3.결론

4.참고자료
윤동주는 저항 시인인가?

본문내용

Ⅰ. 생애

시인. 북간도(北間島) 출생. 용정(龍井)에서 중학교를 졸업하고 연희전문을 거쳐 도일, 도시샤[同志社]대학 영문과 재학 중 1943년 여름방학을 맞아 귀국하다 사상범으로 일경에 피체, 44년 6월 2년형을 선고받고 이듬해 규슈[九州] 후쿠오카[福岡] 형무소에서 옥사했다. 용정에서 중학교에 다닐 때 연길(延吉)에서 발행되던 《가톨릭 소년》에 여러 편의 동시를 발표했고 41년 연희전문을 졸업하고 도일하기 앞서 19편의 시를 묶은 자선시집(自選詩集)을 발간하려 했으나 뜻을 이루지 못했다가 자필로 3부를 남긴 것이 그의 사후에 햇빛을 보게 되어 48년에 유고 30편을 모아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로 간행되었다. 이 시집이 세상에 나옴으로써 비로소 알려지게 된 윤동주는 일약 일제강점기 말의 저항시인으로서 크게 각광을 받게 되었다. 주로 1938~41년에 쓰여 진 그의 시에는 불안과 고독과 절망을 극복하고 희망과 용기로 현실을 돌파하려는 강인한 정신이 표출되어 있다. 《서시(序詩)》 《또 다른 고향》 《별 헤는 밤》 《십자가》 《슬픈 족속(族屬)》 등 어느 한 편을 보더라도 거기에는 울분과 자책, 그리고 봄(광복)을 기다리는 간절한 소망이 담겨져 있다.

참고 자료

논문
오세영 윤동주의 시는 저항시인가?
김흥규 윤동주론
김재홍 운명애와 부활정신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