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해방과 산업화시대의 문학

등록일 2004.06.05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문학사정리한 것입니다.
해방과 산업화시대의 문학-문학사정리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민족진영의 시인들은 박두진·박목월·조지훈의 공동 시집 〈청록집〉(1946), 김상옥의 〈초적〉(1947), 유치환의 〈생명의 서〉(1947), 서정주의 〈귀촉도〉(1948), 박두진의 〈해〉(1949) 등을 내놓고 있다. 이러한 시적 업적은 해방 이후 시의 흐름에 상당한 영향을 미치고 있는데, 그 중에서도 〈청록집〉은 많은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다. 〈청록집〉의 시들은 대상으로서의 자연에 대한 시적 발견이라는 명제로 그 의미가 규정된 바 있고, 해방 이후 서정시의 맥락을 이어가는 중요한 업적으로 평가되고 있다. 박목월의 향토성이나 박두진의 이데아 지향, 그리고 조지훈의 고전적 정신 등은 각 시인의 시적 개성으로 더욱 확대 심화되고 있다. 서정주의 〈귀촉도〉는 사변적인 것보다는 서정성이 균형을 찾고 있으며, 감각적인 것보다는 전통적인 정서를 폭넓게 깔고 있다. 유치환은 〈생명의 서〉에서 관념적 주제를 많이 다루고 있지만, 〈울릉도〉(1948), 〈청령일기〉(1949)에 이르면서 현실의 삶에 대한 인식에 관심을 기울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