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문화인류] 부시맨과 레비스트로스

등록일 2004.05.29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3백만 년이 넘는 긴 세월 동안 전 세계의 인류가 겪으며 일궈온 다양한 경험에 유산이 깃든 소중한 의미를 우리는 인류학을 통해서 만날 수 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3백만 년이 넘는 긴 세월 동안 전 세계의 인류가 겪으며 일궈온 다양한 경험에 유산이 깃든 소중한 의미를 우리는 인류학을 통해서 만날 수 있다. 그래서 인류학적 상상력은 우리 생활을 훨씬 풍요롭게 만들고 인간사회의 본질을 꿰뚫어 보도록 해준다. 는 서두로 이책은 시작을 한다. 그리고 이 책은비교문화적 관점에서 비춰보고 있다. 인류학이라는 학문의 뜻은 인간생물학과 인간진화에 대한 전문적 연구로부터 농촌과 도시에서 살아가는 여러 민족의 사회생활에 이르기까지 인간을 아주 폭넓게 연구하는 학문이다.
그리고 인류학의 연구대상이 시간적, 공간적 차원에서 그 폭과 범위가 비교할수 없을 만큼 깊고도 넓다는 점일 것이다. 형질인류학자, 고고학자, 문화인류학자, 도시인류학자 등 폭이 넓고 다양하게 비춰지고 있는 학문인 것이다. 하지만 이런 인류학자들의 공통점을 찾을수 있다. 바로 '문화' 라는 개념인 것이다. 인류학이라는 학문의 특성상 사람들의 문화를 배우고 익히고 접근하려면 문화라는 하나의 공통점이 생길 것이다. 인류학의 하위분야를 살펴보자면, 미국에서는 인류학을 형질인류학과 문화인류학으로 구분을 짓는다. 형질인류학은 인간의 생물학적 진화와 종족간의 다양성을 다루는 분야이고, 문화인류학은 문화의 기원에서부터 현제 발견되고 있는 다양한 사회의 문화에 이르기까지 체계적으로 비교연구하는 분야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