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낙태

등록일 2004.05.25 한글파일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낙태에 관한 도덕성 문제
낙태에 대한 신학적 논의
상황윤리

본문내용

낙태에 관한 도덕성 문제는 "태아를 과연 하나의 인격체로서 볼 수 있는가?" 하는 문제로 압축된다. 만약 인격에 관한 사회적 인정이 도덕적 행위를 할 수 있는 능력에 의존한다면 어린 아이, 노인, 정신박약아는 완전한 인간이라고 할 수 없을 것이다. 물론 태어나지 않은 태아는 두말할 나위도 없다. 물론 이러한 문제는 인간의 생명체가 언제 사회적으로 인정받을 수 있는가 하는 문제와 직결되어 있다. 생명체의 사회적 인정에 관해서는 두가지의 상반된 입장이 존재한다. 생명우선론은 수정된 순간부터 인간의 생명은 실존의 권리를 가진다고 전제하면서 종에 대한 귀속성은 인간의 생명권을 정당화하는데 충분한 근거가 될 수 있다고 주장한다. 반면 자유주의적 관점에서 낙태를 부분적으로 허용하고자 하는 선택우선론은 의식을 가지고 공동체에 참여할 수 있는 능력을 통해 비로소 인격은 사회적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고 반박한다. 다시 말해 '호모 사피엔스'(Home sapiens)라는 종에 속해 있다는 사실이 생명보호의 충분한 근거가 될 수 없다는 것이다. 예컨데 피터 싱어(Peter Singer)는 생물학적 사실은 도덕적으로 아무런 의미가 없다고 주장하면서 생명윤리를 정면에서 반박한다. "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