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현시대 새로운 교육의 문을 연 '김옥길'

등록일 2004.05.24 워드파일MS 워드 (doc) | 8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교육을 위해 헌신하고 한국여성유권자연맹이 「20세기를 빛낸 여성, 21세기를 빛낼 여성」의 한명으로 뽑은 교육자 김옥길 여사에 대한 레포트입니다.

목차

1. 서론

2. 본론
1) 교육과 함께한 인생
2) 어린이 교육-고사리 캠프
3) <김옥길 평전: 자유와 날개>

3. 결론

본문내용

김옥길 선생은 한국 여성 고등교육을 위해 헌신했고, 그러한 노력들 사이에 경직되고 획일적인 사고를 교육계 현장에서 깨뜨리기 위해 온 힘을 기울인 분이다. 누누이 강조하여도 지나치지 않은 사실이다.어느 신문사 기자가 김옥길 선생에게 그분의 동생 김동길 교수처럼 글도 쓰고 책도 낼 것을 권유하자 김옥길 선생은 글을 많이 쓰게되면 글 속에서 자기 자랑을 많이 하게 되어 사람이 교만해지게 된다고 이야기하였다고 한다. 교만한 사람은 그 상태, 그 수준까지 밖에 발전하지 못하고 겸손한 사람은 그 겸손의 크기만큼 발전한다는 이야기를 덧붙여 인용해주셨다고 한다.
교육이 단순히 책을 펼치고 학문을 배운다는 것에서 벗어나 인간이 세상에 나와 성장을 하고 삶을 살면서 거치는 소소한 일들을 모두 포함한다는 평범한 사실을 다시한 번 일깨워주는 김옥길 선생이다. 자신의 소신을 갖고 옳은 것은 옳다고 말할 수 있는, 모두가 맞다고 말할지언정 홀로 당당히 나서서 틀리다고 자신의 목소리를 낼 수 있는 그런 자신감있는 여성의 모습을 보여주셨다. 자연과 벗을 삼으며 나, 사회 그리고 신과의 완벽한 조화, 삼위일체를 자신의 삶을 통해 몸소 보여준 선생을 존경할 수 밖에 없다. 김옥길 선생의 완벽에 가까운 삶은 아래의 시에서도 부드럽고 거침없이 표현되어있고, 그것 자체 또한 나에게는 하나의 삶의 교육으로 다가온다

참고 자료

김옥길,『 열린대문과 냉면 한 그릇』1994.
이세기,『김옥길 평전 자유와 날개』2000. 김세영,
『한국일보』,1990.8.26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