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철학, 역사학] 마르크스레닌주의의 변증법적 유물론

등록일 2004.05.13 한글파일한글 (hwp) | 1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변증법적 유물론은 마르크스레닌주의의 모든 구성부분들에서 관찰할 수 있다.
변증법적 유물론은 노동자계급과 그 동맹자들의 혁명적 사유와 행동의 이론이고 방법이다.
이러한 변증법 은 철학적 사유의 산물이고 변증법적 견해들과 형이상학적 견해들 사이의 투쟁의 결과이고 과학적 인식의 일반화 및 무엇보다도 특히 혁명적 실천경험의 산물이다.
마르크스주의 대가들은 관념론 및 형이상학과의 투쟁에서 변증법적 유물론을 발전시켰으며, 이 변증법이 “외부세계뿐 아니라 인간 사유”의 일반적인 운동법칙들을 대상으로 삼는다는 점을 증명했다.
마르크스와 엥겔스는 헤겔의 변증법을 받아들였으며 이 변증법을 그것이 헤겔 철학체계 내에서 가지고 있던 관념론적 한계로부터 해방시켰다.
마르크스와 엥겔스는 객관적인 변증법적 모순들이 오로지 개념적인 수단으로 해결하려 한 헤겔의 시도를 비판했으며 참된 해결은 혁명적 실천 속에 들어있음을 강조했다. 이렇게 해서 유물론과 변증법은 통합되었다.
마르크스는 변증법적 유물론에 대해 다음과 같이 말한다.
변증법적 유물론의 합리적인 모습은 부르주아계급과 부르주아 이론가들에게는 분노와 공포의 대상이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