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역사] 노동운동과 사회주의

등록일 2004.05.12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400원

소개글

서양근대사 전공시간에 제출했던 레포트인데요..
서양사강의라는 책을 읽고 요약한것입니다.
유럽의 사회주의와 노동운동에 관한 내용입니다.

목차

1, 19세기 산업자본주의
2, 이중의 혁명과 노동운동의 태동과 발전
3, 19세기 중엽의 번영과 노동운동
4, 전투적 노동운동의 진전과 한계
5, 맺은말

본문내용

1. 19세기 산업자본주의
많은 역사가들은 19세기(1789년부터 1914년까지 120여 년간)를 통하여 자유시장의 이념이 사회의 중심적 구성원리로 등장하여 발전했으며, 투표권의 점진적 확대를 통한 의회민주주의의 성장과 이에 기초한 중앙집권적인 정치구도로 대두하여 확립했다고 하는 견해와 19세기는 산업자본주의가 몰고 온 급격한 사회변동에 따른 일반 하층민중의 저항운동이 본격화된 시기였다고 보는 견해, 두 가지로 크게 양분된다.
이런 사회구조적 변동은 생산에 직접 종사하는 사람이 생산수단으로부터 유리되는 이른바 무산계급화라는 현상을 보였다. 격화된 무산계급화는 사회의 여러 측면에서 변화와 긴장을 가져왔다. 이전의 노동습관처럼 일몰과 일출이라는 자연리듬에 맞춰지는 것이 아니라 작업시간의 엄수, 작업 중 금주 등 작업장의 윤리가 부과되기 시작했다. 이는 관습을 중요시여기는 숙련공들의 강력한 저항을 유발했고, 작업장에서 노자간의 갈등을 심화시켰다. 그리고 작업장에서 기강확립을 위해 일터 밖에서의 여가이용에 대한 간섭을 동반하였다. 노동자들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합리적이고 건전하며 생산적’ 행위와 놀이가 강요되었다. 또한 원료나 반제품 또는 완제품의 일부를 노동자가 취득하던 관습도 이제는 ‘상업적 횡령’이라는 범법행위로 규정되어 생산성 증대를 위한 희생물이 되어야 했다.
19세기 산업화는 ‘절대적이고 배타적인 사유재산권’이 관습적 권리와 공유권을 잠식하고, 더 나아가서는 하층민의 문화영역 전반에 대한 지배계급의 공격을 의미했다. 이러한 갈등 속에서 노동자들은 여러 형태의 집단적 행동을 통하여 그들의 기존 권익을 보호하고, 때로는 전혀 새로운 사회의 청사진을 모색하기도 했다.

참고 자료

서양사강의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