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관광] 안동하회마을 기행문

등록일 2004.05.11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안동하회마을을 답사한 기행문을 개인적으로 적은 것입니다. 이 내용은 04년 4월에 답사한 내용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대구지리여행을 수강하는 행운으로 안동 하회마을을 답사하게 되었다.
토요일 아침, 여느 때와는 달리 오랜만에 가는 단체답사라 그런지 신기하게도 저절로 눈이 떠졌다. 여자친구와 그의 후배와의 선약으로 서둘러 학교로 향했다.
학교에는 수 많은 학생들이 이미 버스에 올라 타 있는 상태였다. 우리도 얼른 회비를 내고 마음에 드는 버스에 올라탔다. 교양수업임에도 불구하고 낯익은 얼굴이 하나 둘씩 보여 한층 더 재미가 있었다. 나는 여자친구와 같이 앉아 못다 나눈 얘기를 하였다.
얼마 후, 버스가 힘껏 출발을 하였다. 그다지 덥지 않은 날씨도 우리의 여행을 맞이하는 듯 했다. 버스는 고속도로를 시원스레 달렸다. 중간중간에 터널이 자주 나와 어릴 적 생각에 방긋 웃음을 머금기도 하였다.
대구에서 출발하는 일행과 합류하기 위해서 우리는 군위휴게소에 들어갔다. 그 곳에서 각 분반으로 버스를 갈아탄다는 말을 듣고 화장실에 갔다. 화장실에도 여행자들이 많아서 시끌벅적하였다. 그리곤 우리는 간단한 음식을 하나둘 사서 우리 분반의 버스에 올라탔다. 근데 벌써 자리가 꽉 차 있어서 조마조마 하였지만 다행히 여분의 자리가 남아 있어서 안도에 한숨을 쉬며 자리에 앉았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