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고전음악] 고전주의와 낭만주의 음악의 비교

등록일 2004.05.02 한글파일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음악을 듣는 데 역사를 아는 것이 왜 필요할까? 클래식 음악의 역사를 아는 것은 음악을 더욱 깊이 있게 즐기고 공감하는데 꼭 필요한 것이다. 클래식 음악이면 다 똑같이 지루하게 들리고 별반 다를 게 없는 것 같았다면 이제부터는 기분에 따라 시대별로 곡을 골라 들을 줄 알아야 할 것이다. 로맨틱한 분위기의 음악이 듣고 싶으면 낭만주의 음악을 듣고, 좀 차분하고 명상적인 곡을 듣고 싶다면 바로크 음악을 듣는 것이 좋지않을까?
클래식음악은 시대별로 중세, 르네상스, 바로크, 고전주의, 낭만주의, 20세기 음악들로 생각해 볼 수 있다. 오늘 날 주로 연주되고 있는 음악은 바로 중세와 르네상스 시기를 지낸 바로크 시대 이후의 곡들이지만, 그 곡의 기원은 고대시대, 중세와 르네상스로부터 출발한 것이라 생각한다.
이렇듯 클래식 음악은 시대마다 발전하고 변모해 온 것이다. 음악이 어느 때부터 인간 세계에서 시작되었는지 모르지만 많은 민족들은 신이 음악을 만들었다는 신수설과 자연 발생설을 믿고 있으며 음악의 발생에 관한 설은 세계의 어느 민족에게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사람은 지혜가 생겨 진보함에 따라 음을 이용하여 말을 만들어 이야기하게 되었으며 느끼는 바를 음악으로 표현하게 되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