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역사, 철학] 고려시대 불교사상

등록일 2003.12.28 한글파일한글 (hwp) | 15페이지 | 가격 2,500원

소개글

고려시대 불교사상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글입니다. 많은 도움 되시길 바랍니다.

목차

I.머리말

II. 高麗初期 佛敎思想
1.羅末麗初의 社會變化
2. 太祖代의 佛敎政策
3. 光宗代의 佛敎政策

III. 高麗中期 佛敎思想
1.義天
2. 法相宗
3. 居士佛敎

IV. 고려후기 불교사상

본문내용

I. 머리말
삼국시대 이후로 불교는 현세구복적이며, 호국적인 성격을 띠고 있었다. 즉 불교는 국가를 裨補하고 국리민복을 가져다 주는 신앙으로 옹호되었다. 그리하여 불교는 고려초부터 국가의 보호를 받으면서 크게 발달하였다.
고려시대 사상사를 개관하면 유교가 成宗代 이후 정치이념으로서의 틀을 갖추어 나갔고, 도교와 풍수지리·도참사상 등도 널리 유행하였다. 고려시대의 사상계는 복합적 성격을 내포하고 있지만, 정치·사상 및 사회전반에 끼친 영향력의 측면에서는 여타 신앙과 사상이 불교와 비견할 수는 없었다.
이 글에서는 고려사회에서 불교가 사상적 측면에서 뿐만 아니라 전반적인 사회구조 속에서 어떻게 존재했는지에 대해 살펴보고자 한다. (표1)

II. 高麗初期의 佛敎思想
新羅下代에는 정치·사회적 변동과 관련하여 사상사적 측면, 특히 불교 방면의 전환이 전개되고 있었다. 신라하대의 불교계의 변동양상은 지배층과 피지배층 간에 벌어진 사회적 간격을 가장 잘 반영한 것이며, 이로 인해 야기된 사상사적, 신앙적 공백을 새로운 사조로서 전개된 선종이 메꾸어 주었다.
고려가 성립된 이후 집권체제를 구축하는 과정 중에 사상사적 측면에서 가장 주목되는 개편 대상은 지방호족과 결합하고 있었던 禪門勢力이었다. 특히 광종이 등장하여 왕권강화를 시도하면서 아울러 불교계에 대한 개편작업을 추진한 점은 주목된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