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경제학설사] 이라크 전쟁과 군산복합체

등록일 2003.12.26 한글파일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Ⅰ.서론
-국제 사회의 용인을 받지 못한 이라크 전쟁의 발발

Ⅱ.본론
1) 군산복합체와 미국
2) 현 부시정부
3) 미국이 의도한 이라크 전쟁의 의미

Ⅲ.결론
이라크 전쟁의 결과와 그 영향

본문내용

Ⅰ서론

-국제 사회의 용인을 받지 못한 이라크 전쟁의 발발

2003년 3월 20일 미국과 영국 연합군에 의한 바그다드 공습이 시작되었다. 그러나 이라크에 대한 공습은 국제사회의 공감대를 형성하지 못해 처음부터 삐걱거렸다. 왜일까!
지금까지 미국이 치렀던 대부분의 전쟁은 국제 질서를 파괴하는 세력들을 응징한다는 대의명분을 갖추고 있었고 국제사회의 용인을 받았다. 그러나 이번 전쟁에서 미국은 `제 테러 세력들을 지원할 악의 축 국가에 대한 선제공격’이라는 명분을 내세웠지만, 국제 사회는 미국을 지지하지 않았다. 이는 눈가림에 불과하고 그 속에 다른 뜻이 숨겨져 있다고 보는 시각들이 많았기 때문이다.
미국은 자국민을 보호하고 나라를 지키기 위해서라면 ‘국제 사회의 승인’없이 개전 할 수 있다는 외교 정책을 고수하였다. 이는 9.11테러 이후 테러와의 전쟁을 확대해온 미국이 ‘선제공격론’ 즉, ‘앞으로 닥쳐올 위협을 미리 제거한다’는 안보 전략의 하나라고 할 수 있다.
미국은 전쟁 의도를 ‘대량살상무기를 유포할 위험가능성이 큰 이라크의 사담 후세인 정권을 해체’로 내세웠지만, 진짜 목적은 석유라는 분석과 함께 미국 경제를 살리기 위한 정책적 전쟁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는 시점에서 미국은 이해관계에 걸린 독일과 프랑스, 그리고 러시아의 전쟁반대에 부딪혔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