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파이데이아를 읽고

등록일 2003.12.14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파이데이아 책을 읽고 독후감 쓴것입니다.
에이뿔 받은 자료입니다^^
많은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인간은 역사적 존재이다. 바로 이점에서 인간은 동물임에도 불구하고 다른 동물들과 구별된다. 동물들은 처음부터 본능으로 주어져 있는 존재의 설계도에 따라서 태어나고 번식하며 생존한다. 그러므로 동물은 생명의 주기를 끊임없이 반복하고 있는 일생을 살 뿐이다. 인간처럼 체험한 삶을 기억하고 이를 언어적이고 상징적인 기록으로 다양하게 남기어 후손에게 전달함으로써 역사를 만들어가지 않는다. 물론 동물의 세계에도 경험의 기억과 전달이 있다. 그러나 그 내용과 차원이 인간과는 비교할 수 없는 단순한 것이어서 역사성으로는 확인되지 않는다. 이렇게 동물의 삶이 동일한 삶의 반복인 것에 반하여, 인간의 삶은 고유하고 일회적이다. 인간만이 역사적 존재이다.
고대 그리스에서 '파이데이아(paideia)는 사람들이 의식적으로 도야의 이념을 표현한 말로, 처음에는 인본성(humanitas) 또는 도야된 존재(cultura animi)의 이념과 같은 의미였다. 이 도야의 이념 아래서 사람들은 개인이 환경과의 교호 과정 아래서 자아를 실현해 가는 주관적 도야의 과정뿐만 아니라, 인간 개개인이 문화의 객관적 형식과 권위를 통하여 그 문화가 담고 있고 강조하고 있는 높은 가치로 형성되어 가는 객관적 도야의 내용까지 포괄하여 파악하였다. 이러한 도야의 내용은 고대 그리스와 로마에서 문화의 역사적 전승과 같은 의미로 수용되었다. 한 민족이 만들어 낸 문화의 역사적 전승은 문학과 예술의 작픔 세계에 응축되어져 있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