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C

근대적 공간의 한계 요약

등록일 2003.12.11 | 최종수정일 2014.03.30 한글파일한글 (hwp) | 20페이지 | 가격 5,000원

소개글

무난하게 쓴 글입니다. 책이 400 page정도 되는데..; 이거 20페이지로 요약하라는 리폿 때문에 죽을뻔 했던 기억이 있네요 ^^;;

목차

- 근대적 공간의 한계-를 읽고 20페이지로 요약한 리폿입니다.

본문내용

교통과 통신의 발달로 인해 지리학에서의 '어디에 무엇이 있는가'에 대한 연구개념 정의는 오늘날 더 이상 학문적 의미를 가질 수 없는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어디에 무엇이 있는가', 즉 사물의 공간에 관한 지식은 인간의 존재론적, 인식론적 측면 또는 시공간적 현상의 메커니즘 설명을 위해 가장 기본적으로 필요한 것이다. 이러한 점에서 사물의 공간에 관한 의문은 사물에 미치는 공간의 영항에 관한 의문으로 확대된다. 자연 및 사회적 사물과 그것이 위치한 공간은 존재론적으로 분리 될 수 없다. 그러나 데카르트 이후 서구의 근대적 의식 발달은 사물과 공간 사이의 내재적 관계를 분리시켜 버렸고, 이로 인해 사물의 특성은 공간적 현상과 무관하고 공간은 결국 기하학적 공간으로 여지게 되었다. 사물과 공간간의 관계에 관한 이런 인식은 지리학의 패러다임 변화에 큰 영항을 미쳤다. 고전 지리학은 '어디에 무엇이 있는가'를 연구하였고, 실증주의적 지리학은 사물과 공간의 분리로, 공간 그 자체의 현상에 관한 법칙성을 추구하였다. 그러나 공간과 사물을 이원화시키고 이들간의 관계를 왜곡시킨 것으로 비판받게 된 실증주의적 지리학은 공간과 사물에 대한 재인식 그리고, 새로운 패러다임의 변화를 요구받았다. 이러한 대안적 패러다임 가운데 공간의 정치 경제학은 공간적 현상을 생성.규정 하는 사회적 과정에 초점이 모여진다. 1980년대 이후 지리학은 공간과 사회의 관계 관한 일련의 논쟁을 거치면서 '사회-공간 변증법' 애 대체로 합의하게 된다. 이와같은 공간에 관한 재인식은 실증주의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