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D

[현대체육의이해] 나의 스포츠경험과 활동에 대한 고찰

등록일 2003.11.30 한글파일한컴오피스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의 스포츠 경험과 활동에 대한 고찰>

어렸을 때부터 나에게 스포츠라는 것은 하면서 즐기는 것이라기보다는 보면서 즐기는 쪽에 가까웠다. 그래서인지 스포츠와 학교의 체육 활동에 대한 느낌은 전혀 다르게 다가온다. 나에게 있어서의 스포츠는 텔레비전으로 흔히 볼 수 있는 농구, 축구, 배구 등과 같은 경기에서 선수들의 플레이를 보면서 함께 즐기는 오락적인, 하나의 취미활동이다. 반면에 학교의 체육 활동은 왠지 교과서적인 딱딱한 느낌이 드는 것이다. 어렸을 때는 체육시간을 그렇게 기피한다거나 싫어한 것은 아니었지만, 체육 시간에 흔히 하는 뜀틀, 철봉, 멀리 뛰기 등은 나에게 체육을 더 싫어하게 만드는 계기가 되었다. 나 자신이 체력적인 면이나 운동신경 등이 뛰어나지 못한 탓도 있겠지만(물론 선천적으로 체육 쪽으로 발달 된 아이였다면 이야기는 달라졌을지도 모르겠다.) 체육시간에 하는 그런 종류의 운동은 나에게 그다지 흥미가 가지 않는 부분이었다. 중학생이 되고, 고등학생이 될수록 체육시간이 되면 자율학습을 하는 것이 훨씬 더 반가웠고 여름의 땡볕아래서, 겨울의 찬바람 속에서 행해지는 체육은 수업이기 이전에 고통이었다.

참고 자료

없음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