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D

[인쇄술] 인쇄술의 기원

등록일 2003.11.29 한글파일한글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Ⅰ서론
1. 인쇄란 무엇인가
Ⅱ본론
1. 우리 나라 인쇄의 기원
2. 통일신라시대의 인쇄
3. 고려시대의 인쇄
4. 조선시대의 인쇄
Ⅲ 결론

본문내용

Ⅰ서론
1. 인쇄란 무엇인가
인쇄는 인쇄판의 판 면에 먹 또는 잉크를 묻혀 그 판 면의 문자․기호․그림 등을 종이․비단 등에 누르거나 문질러 찍어내는 일, 또는 그 기술을 말한다. 인쇄판은 옛적의 목판․활자판을 비롯하여 근대의 평판․볼록판․오목판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우리 나라의 초기 인쇄는 목판인쇄에서 비롯되었다. 그 시기는 경주불국사 석가탑에서 나온《무구정광대다라니경 無垢淨光大陀羅尼經》목판권자본이 751년 (경덕왕 10) 무렵에 간행된 점으로 미루어 그 이전으로 소급될 수 있다. 우리 나라의 초기의 목판인 쇄는 본문 내용이 짤막한《다라니경》등의 불경을 소형판에 새겨 다량 찍어 납탑공양(納塔供養)한 데에서 시작된 것으로 보인다. 이후 목판인쇄는 꾸준히 발달했으며 그 유물로 1007년에 인쇄된《보협인다라니경 寶 印陀羅尼經》등이 보존되어 있다. 한편, 목판인쇄는 시간과 비용이 너무 많이 들뿐만 아니라 오직 한 책의 출판으로 국한되는 폐단이 있었기 때문에, 출판공정 의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고 필요한 책을 간편하게 찍어내어 공급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기 시작하였다. 그 결과 활자인쇄가 시도되었다. 그 최초의 것은 11세기 중기에 북송(北宋)의 필승(畢昇)이 고안한 교니활자(膠泥活字)의 인쇄이다. 그러나 이것은 재료가 흙이고 조판이 어려워 실용화되지 못하였다. 그 실패를 금속활자의 인쇄에서 최초로 성공시킨 것이 바로 고려의 주자인쇄이 다.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