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평가점수A

부여사 총정리

등록일 2003.09.04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부여의 성립과 발전과정
부여의 지배체제
-사출도
-부여사의 문제
결론

본문내용

결론
초기 부여의 정치체제는 부족연맹체적 성격을 지녔다. 왕은 일정한 가계(가계)에서 나왔을 것이나 선임(선임)의 유제가 강하게 존속하였다. 족장회의는 강력한 권한을 행사하였던 것으로 보이며, 왕은 주술적 능력을 지닌 제사장적 성격도 띠고 있었다. 날씨가 고르지 못하여 그해의 농사에 흉년이 들면 그 허물을 왕에게 돌려 죽이거나 교체하였던 사실은 그러한 면을 반영해 준다.(구부여속, 수한부조, 오곡부열, 첩귀구왕, 혹언당역, 혹언당살.) 그 뒤 점차 사회분화가 진전되어감에 따라 왕권이 강화되어 갔다. 3세기 전반 부여의 왕위는 간위거(간위거)―마여(마여)―의려(의려)로 이어지는 부자계승이 행해졌으나 그 당시 부자상속의 관행이 족장층 내에서 정립되지 못하였고, 친족집단의 분화도 충분하지 못하여 공동체적 요소가 강하게 남아 있었다. 당시 중앙에는 왕 아래 마가(마가)․우가(우가)․저가(저가)․구가(구가)․견사(견사)․견사자(견사자)․사자(사자) 등의 관인이 있었는데,
다운로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