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씨받이&에린브로코비치

등록일 2002.05.18 한글파일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개요
2.씨받이
3.에린브로코비치

본문내용

여성상은 문화적 양식을 통해 표현되며 그 사회의 제도와 규범에 의해 특징지어지기도 한다. 그러므로 여성상은 시간과 공간에 따라 다르며, 또한 세대, 계층, 성별, 문화양식에 따라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다. 문명 이전에는 남녀 관계가 평등하고 성적으로 규제되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가

부장제 이후 남녀의 성적 불평등관계가 나타나기 시작하였다. 때문에 여성들의 활동은 엄격하게 통제되었고, 남성은 사회경제적 권력을 갖게 되고 더불어 성규범에서 다소 자유로울 수 있었다.
산업사회에 들어서면서 여성이 본격적으로 사회에 참여하고, 여성의 의식이 점점 더 깨어감에 따라 그동안 감추어졌던 여러 문제들이 하나씩 들어나기 시작했고, 전통적인 의식이 흔들리게 되었다.
우리나라는 조선시대 유교사상의 영향으로 칠거지악, 씨받이 풍습, 열녀문 등의 성문화의 일면을 볼 수 있는 전통이 있고, 여성에게 강요된 정절문화의 이면에는 축첩과 기녀제도와 같은 남성에 대한 개방적인 성문화가 같이 존재해 있어 성문화에서 남녀 불평등 구조를 볼 수 있다. 이런 불평등은 최근 사회적, 경제적, 정치적으로 연관되어 여성의 불리한 위치가 그대로 반영되어 있고 점차 개선되어 가고 있지만, 여전히 존재하며 혼합과 충돌이 일어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문화에 따라 바라보는 여성상도
다운로드 맨위로